민주노총 전남지역본부
 


TOTAL ARTICLE : 870, TOTAL PAGE : 1 / 44
[성명서]이윤보다 사람이다. 기업살인처벌법 제정하라!
 전남본부  | 2017·05·12 11:27 | HIT : 229 | VOTE : 15
이윤보다 사람이다. 기업살인처벌법 제정하라.

전 세계 노동자들의 축제이자 휴일인 5월 1일 노동절. 경남 거제 삼성중공업에서 일하던 노동자들에게 크레인이 덮쳤다.
이 사고로 6명의 노동자가 사망했고, 22명이 중·경상을 입어 앞으로 피해가 더 늘 수도 있는 상황이다. 죽거나 다친 노동자들은 대부분 하청 협력업체 노동자들이다.

모든 노동자가 쉬어야 할 노동절임에도 일하다 떼죽음을 당해야 하는 노동자의 현실앞에 민주노총 전남지역본부는 크나큰 참담함과 분노를 감출 수 없다.

민주노총 전남지역본부는 유명을 달리한 노동자들의 명복을 빌고, 유가족들에게 진심으로 위로의 뜻을 전하며, 현재 치료중인 노동자들의 빠른 쾌유를 바란다.
아울러 노동절에도 작업을 시켜 대형 참사를 불러온 삼성중공업을 강력히 규탄하고, 엄정한 조사와 책임자 처벌을 요구한다.

삼성중공업은 2005년부터 2014년까지 27명의 노동자산재사망으로 민주노총을 비롯한 시민·사회 단체로부터 <10년 누적 살인기업> 28위에 선정되었던 기업이다.
이후에도 산재사망은 이어져 삼성중공업 거제 조선소에서는 2015년에도 하청 노동자 1명이 추락 사망했고, 2016년 상반기에도 한 달 새에 2명의 하청 노동자가 사망한바 있다.
매년 하청 노동자 사망사고가 이어졌던 현장에서 이번에 또 다시 6명의 노동자가 사망하는 대형참사가 발생 한 것이다.
도대체 정부의 관리 감독이 어떻게 진행 되었기에 같은 현장에서 반복적으로 노동자가 죽어 나가는가!

2016년에만 11명의 노동자 사망으로 최악의 살인기업에 선정된 현대 중공업과 더불어 다단계 하도급으로 인한 조선업계 하청 노동자의 죽음은 수 십 년째 계속되고 있다.
4단계, 5단계로 이어지는 다단계 하도급으로 소위 물량 팀이라 부르는 최말단의 노동자가 죽어나가고 있으나 구조적 문제는 해결되지 않고, 정부의 해결의지는 요원한 실정이다.

이에 민주노총 전남지역본부는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위험의 외주화 금지와 중대재해 기업살인처벌법 제정으로 노동현장에서 계속되는 죽음의 행진을 멈출 것을 강력하게 요구한다.

정부는 이번 참사에 대해 개별적인 사고원인 조사에서 그칠 것이 아니라, 삼성중공업의 반복적인 산재사망에 대한 구조적 원인을 밝혀내고, 6명의 노동자를 죽음으로 몰고 간 최고책임자에 대해 강력한 처벌을 요구한다.

삼성중공업은 당연히 휴일을 보장해야 할 노동절에 무리한 작업 강행으로 하루아침에 가족을 잃은 유가족들에게 진심으로 사죄하고 온전한 책임을 다 할 것을 요구한다.



2017년 5월 2일
민주노총 전남지역본부
  
870   [기자회견] 최저임금 무력화 불법,편법,꼼수 해결촉구! 전국동시다발 노동청 앞 기자회견  전남본부 18·02·08 30 6
  [성명서]이윤보다 사람이다. 기업살인처벌법 제정하라!  전남본부 17·05·12 229 15
868   민주노총전남본부 총파업대회, 전남민중대회 개최  전남본부 16·10·04 425 24
867   (가칭)여수국가산단 정상화를 위한 전남도민 대 토론회 제안 기자회견 가져  전남본부 16·07·28 428 24
866   한상균 위원장 8년 구형 규탄...독재권력에 부역한 범죄행위로 기록될 것  전남본부 16·07·28 333 21
865   [한상균위원장 최후진술]  전남본부 16·07·28 214 26
864   [성명서]현대제철은 비정규직 양산하는 도급화를 즉각 중단하라!  전남본부 16·07·28 181 14
863   비정규직 늘리는 현대제철의 공정도급화계획 철회 촉구 기자회견 가져  전남본부 16·07·28 134 19
862   순천시 송산초등학교 학생들, 금속노조 유성기업 지회에 기부금 전달  전남본부 16·07·28 138 20
861   남북노동자 통일축구대회 전남예선 현대제철비정규직지회 우승  전남본부 16·07·28 147 19
860   이기권 노동부장관은 청년팔이 사기마케팅 중단하고 즉각 퇴진하라!  전남본부 16·07·28 142 13
859   건설장비노동자 불법파견-불법도급 중단하고, 노동자로 인정하라!  전남본부 16·07·28 144 15
858   전남본부, 한규협 최정명 고공농성 지원 상경투쟁 전개  전남본부 16·07·28 135 16
857   여수광향항만 예선지회, 예선운영제도 개선촉구 결의대회  전남본부 16·07·28 161 16
856   학비 전남지부 전남도교육청 규탄! 임단협 승리! 노숙농성 돌입  전남본부 16·07·28 148 16
855   조선업종 대량해고 위기와 대응방안 마련을 위한 전남도, 전남도의회 간담회 가져  전남본부 16·07·28 156 17
854   한상균 위원장 석방촉구 전남지역 시민사회단체 공동기자회견  전남본부 16·07·21 173 20
853   민주노총 전남본부 1차 선전학교 개최  전남본부 16·07·21 212 24
852   전교조 전임자 직권면직 철차 중단 촉구 기자회견 가져  전남본부 16·07·21 151 11
851   민주노총 한상균 위원장 1차 공판 모두 진술  전남본부 16·05·16 242 14
1234567891044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

Untitled Document